default_setNet1_2

대검, “검찰인권위 출범, 쓴소리 듣겠다”

기사승인 [771호] 2020.02.10  09:46:12

공유
default_news_ad1
   
▲ 출처: 대검찰청 제공

대검찰청(총장 윤석열)이 지난 5일 ‘검찰인권위원회’를 발족했다. 사회 각계 전문가들과 검찰개혁 방안 등을 논의하기 위해서다.

검찰인권위원회 초대 위원장은 강일원 전 헌법재판관이 맡았다. 위원회 위원은 김주영 서울대 공익법률센터장, 박민표 변호사, 박혜련 작가, 왕미양 변협 사무총장, 진명 스님, 하민정 헌재 선임연구관 등 각계 각층을 대표하는 전문가 15명으로 구성됐다.

대검은 지난해 10월 발표한 제5차 검찰자체개혁안 후속조치로, 검찰인권위원회를 발족키로 정한 바 있다.

 

 

/강선민 기자

강선민 기자 news@koreanbar.or.kr

<저작권자 © 대한변협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