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setNet1_2

변호사, 사회적 기업에 재능 기부

기사승인 [769호] 2020.01.20  09:15:21

공유
default_news_ad1

- 변협 등 전문가단체, 고용노동부와 업무협약 체결해
추후 변호사 재능 기부단 모집해 재능 기부 나설 것

   
 

사회적 기업을 육성하기 위해 법률전문가가 나섰다.

대한변호사협회(협회장 이찬희)는 지난 16일 고용노동부(장관 이재갑), 대한변리사회(회장 오세중), 한국공인노무사회(회장 박영기)와 서울지방고용노동청 아카데미홀에서 ‘사회적 기업에 대한 재능 기부 활성화를 위한 업무협약’을 체결했다. 국정과제 중 하나인 ‘사회적경제 활성화’ 사업을 원활하게 추진하게 위해서다.

변협을 비롯한 전문가단체들과 고용노동부는 이번 협약에 따라 유기적 업무협조 체계를 구축하고, 사회적 기업에 재능 기부를 할 예정이다.

협약에 따라 각 전문가단체는 △사회적 기업에 대한 컨설팅 지원을 수행하기 위한 재능 기부단 구성 △재능 기부 활동 결과, 홍보 자료 등 활동 제반 사항 정보 적극 공유 △사회적 경제 활성화를 위해 건의한 사안 검토 및 협력 방안 모색에 함께 노력하기로 했다. 고용노동부는 사회적 기업 컨설팅 지원과 관련하여 추진하고 있는 정책에 대한 정보를 적극 공유키로 했다.

이번 협약은 전문가 재능 기부를 통해 사회적 기업이 성장하고, 사회적 가치를 창출하는 데 도움을 줄 전망이다. 변호사 재능 기부단은 추후 공문을 통해 모집할 계획이다.

/임혜령 기자

임혜령 기자 news@koreanbar.or.kr

<저작권자 © 대한변협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