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setNet1_2

교도소에 드론·휴대폰 반입 금지

기사승인 [755호] 2019.10.07  09:32:23

공유
default_news_ad1

- 형집행법 일부 개정 … 연락에 이용될 물품 안 돼
시대 따라 변하는 교도소 금지물품, 이번엔 드론

   

기술이 발전하면 교도소도 바뀐다. 이제부터 드론, 휴대폰은 교도소에 반입할 수 없다. 수사접견, 변호인 접견, 판결 전 조사 등으로 교도소에 출입하는 변호사도 이를 주의해야 한다.

지난 4월 일부 개정된 ‘형의 집행 및 수용자의 처우에 관한 법률(이하 ‘형집행법’)’이 이달 24일 전면 시행된다. 형집행법 제92조에 따르면 앞으로 무인비행장치(드론), 전자·통신기기 등 도주나 다른 사람과 연락에 이용될 우려가 있는 물품은 교도소 반입이 금지된다. 단 소장이 수용자의 처우를 위해 허용하는 경우에는 소지할 수 있다. 허가 없이 위 금지물품을 교도소에 반입한 사람은 3년 이하 징역 또는 3000만원 이하 벌금에 처한다.

이번 개정안은 사회·기술 발전에 따른 변화로 풀이된다. 미국, 영국 등 해외교도소에서는 이미 드론을 통해 마약 등을 몰래 운반하는 경우가 적발된 바 있다.

 

 

/최수진 기자

최수진 기자 news@koreanbar.or.kr

<저작권자 © 대한변협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